[고양국제꽃박람회 나들이] 사할린 동포, 고양국제꽃박람회 찾아 즐거운 '꽃나들이' 496
관리자     2016-06-28



2016.06.08


[폴리뉴스 이나희 기자]

고양국제꽃박람회가 지난 7일 ‘인천 사할린 동포 복지회관’과 손잡고 영구 귀국 사할린 동포를 초청하는 꽃 나들이 행사를 가졌다.

이날 초청된 사할린 동포 어르신 21명으로 고양시 호수공원에 설치된 고양국제꽃박람회 정원과 장미원, 호수변을 고양국제꽃박람회 임직원과 함께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인천 사할린 동포 복지회관은 정부로부터 위탁 운영되고 있는 무료 노인 요양시설로서 일제 강점기 때 러시아 사할린으로 강제 징용 되었다가 한국으로 영구 귀국한 사할린 동포 어르신들이 거주하는 노인 의료 복지시설이다.

이에 고양국제꽃박람회 관계자는 “대한민국 역사의 아픔을 온몸으로 겪은 사할린 동포 어르신들에게 꽃과 함께하는 행복한 시간을 마련해 주고자 이번 나들이를 진행했다. 재단에서는 앞으로도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 활동을 꾸준히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2016.06.08

[시민일보 고양=이기홍 기자]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지난 7일 ‘인천 사할린 동포 복지회관’과 손잡고 영구 귀국 사할린 동포를 초청하는 꽃 나들이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초청된 사할린 동포 어르신 21분은 고양시 호수공원에 설치된 고양국제꽃박람회 정원과 장미원, 호수변을 고양국제꽃박람회 임직원과 함께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인천 사할린 동포 복지회관은 정부로부터 위탁 운영되고 있는 무료 노인 요양시설로서 일제 강점기 때 러시아 사할린으로 강제 징용 되었다가 한국으로 영구 귀국한 사할린 동포 어르신들이 거주하는 노인 의료 복지시설이다.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 이봉운 대표이사는 “대한민국 역사의 아픔을 온몸으로 겪은 사할린 동포 어르신들에게 꽃과 함께하는 행복한 시간을 마련해 주고자 이번 나들이를 진행했다.

재단에서는 앞으로도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 활동을 꾸준히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